소아정신과 사랑샘터 ADHD 언어치료 학습 장애, 발달장애

PAGE: 1/6, TOTAL: 111 ARTICLES ADMIN   
  View Articles

Name  
   사랑샘터 (2005-04-06 18:33:29, Hit: 6844)
File #1  
   소아정신과,_사랑샘터정신과,_등교거부증,_학교,_입학생,_조기_치료,.JPG (65.1 KB)   Download: 145
Subject  
   학교 부적응증-건강 다이제스트 2005년 3월호


학교 부적응증
현명한 대처법

새학기가 시작되는 시기이다. 아직은 작은 고사리 같은 손으로 행여 놓칠세라 엄마 손을 꼭 쥐고 학교 가는 우리 아이들. 언제 이만큼 컸나 싶을 정도로 대견하기만 하다.
그런데 하루 이틀 시간이 지나면서 학교에 가지 않겠다고 떼쓰지는 않는지? 선생님과는 물론 친구들과도 잘 어울리지 못하고 있지는 않은지? 만약 아이가 이러한 행동을 나타내며 학교에 가기 싫어하면 학교 부적응증이 아닌가 의심해보는 것이 좋다. 학교 부적응증은 무엇이 현명한 대처방법은 어떤 것들이 있는지 알아본다.

글/ 김진경 기자
도움말/ 사랑샘터정신과 김태훈 원장

학교 부적응증이란?

사례) 9살인 미수는 올해 또 한번의 입학식을 갖는다. 학교에 제대로 적응하지 못해 자퇴한 경험이 있기 때문이다. 수업시간에 한번도 제자리에 앉아있지 못하고, 선생님이 야단을 쳐도 듣는 둥 마는 둥이었다. 게다가 학교를 빼먹기도 일쑤였다. 결국 선생님의 권유로 미수의 부모님은 미수를 자퇴시켰다.

새학기가 시작되면서 입학생을 둔 학부모들에게 있어서 가장 큰 관심거리 무엇일까? 아마도 내 아이가 학교에 가서 잘하고 있는지 그렇지 못한지 하는 걱정일 것이다.
대다수의 보통 아이들은 친구들과도 잘 어울리고 선생님 말씀도 잘 들으며, 수업도 잘 따라가는 모습을 보인다. 그러나 어디나 예외는 있다.
보통 아이들과는 달리 친구들과 제대로 어울리지 못하고, 수업시간에 산만하며, 학교를 싫어하는 아이들이 있다. 이처럼 학교에 제대로 적응하지 못하는 경우를 학교 부적응증이라고 말한다.
미수 역시 학교에 제대로 적응 못한 학교 부적응증의 경우이다. 사랑샘터정신과 김태훈 원장은 “아이들이 학교에 적응을 하지 못하는 경우를 일컬어 학교 부적응증이라고 합니다. 학교 부적응증은 매우 다양한 원인에 의해 나타날 수 있습니다.”라고 설명한다.  

여러 원인으로 발생
아이들이 학교에 가기 싫어하는 부적응 행동을 보이는 데에는 여러 가지 이유가 있을 수 있다. 김태훈 원장은 “아이들이 학교 부적응을 보이는 이유는 분리불안 장애, 학습장애, 우울증, 환경요인, 종교문제 등 헤아릴 수 없이 많습니다.”라고 이야기한다.
이 중 먼저, 분리불안 장애란 아이가 엄마와 떨어지면 불안감을 느끼는 증상을 말한다. 이 경우에는 엄마와 아이가 동시에 치료를 받는 것이 좋다고 김 원장은 말한다. 무의식적으로 엄마도 아이와 떨어지게 되면 불안해 아이를 옆에 두려 하기 때문이다.
학업을 제대로 쫓아가지 못하는 경우에도 학교 부적응증이 발생할 수 있다. 보통 지능이 떨어지는 아이들은 수업을 제대로 쫓아가지 못해 학교에 잘 적응하지 못한다. 그러나 학습장애를 나타내는 아이들은 정상 지능임에도 불구하고 주의력이 결핍되어 있어서 또는 충동적이어서 수업에 충실하지 못한다. 이것은 곧바로 학교 부적응을 야기한다.
다음으로 부모님이 돌아가셨거나 이혼을 한 경우, 경제적인 문제로 가정이 파탄 난 경우 등의 가정 환경 요인도 아이가 학교에 적응을 잘 하느냐 못하느냐에 커다란 영향을 미친다. 이 외에 아이가 우울증이 있는 경우에도 학교에 적응을 잘 하지 못할 수 있고, 몰몬교나 여호화증인처럼 특이한 종교를 가진 경우에도 부적응증이 나타날 수도 있다.
이처럼 여러 원인으로 아이가 학교에 적응하지 못하면 부모는 아이를 키워왔던 그 어느 때보다 더 현명하게 대처해 나가야한다. 그러면 아이가 장애를 딛고 정상적인 생활을 할 수 있게 될 것이다.

<부모의 현명한 대처법>
․원인은 조기에 파악한다.
아이가 학교 부적응증을 나타내면 무엇보다도 원인을 먼저 찾아야 한다. 원인을 찾아내 문제를 잘 해결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면 아이는 금방 증세의 호전을 나타낸다.
․아이에게 관심을 기울인다.
“선생님이나 학교에서 잘 알아서 하겠지”라는 방관적인 자세는 옳지 않다. 아이가 왜 그러한 문제를 나타내는지 따뜻한 관심과 애정으로 지켜봐 주는 것이 중요하다.
․아이가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보조해준다.
친구들과 잘 어울리지 못한다고 해서, 수업을 쫓아가지 못한다고 해서 아이를 나무라거나 아이에게 화를 내는 것은 좋지 못하다. 아이가 스스로 문제를 잘 해결할 수 있도록 옆에서 다그치지 말고 보조해 주는 것이 좋다.
․아이를 믿는다.
아이를 신뢰하는 동시에 아이에게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불어넣어 준다.
* 사랑샘터님에 의해서 게시물 이동되었습니다 (2008-07-16 00:38)

 


NO
SUBJECT
NAME
DATE
HIT
111
  호르몬의 변화 산후 우울증 -정신과/ADHD

사랑샘터소아정신과/A
2017/03/09 5908
110
  항우울제가 자살 불러온다?…"원인과 결과 혼동 말아야"-뉴시스 2010년 8월 20일

사랑샘터
2010/08/31 6191
109
  학습부진아동의 부모역할-소아정신과

사랑샘터
2005/02/01 8950
108
  학습 동기 강화-소아정신과

사랑샘터
2005/12/18 8058

  학교 부적응증-건강 다이제스트 2005년 3월호

사랑샘터
2005/04/06 6844
106
  틱치료 원칙 II- 소아정신과

사랑샘터소아정신과/A
2017/08/29 5831
105
  틱치료 원칙 I -소아정신과

사랑샘터소아정신과/A
2017/06/26 6341
104
  틱보다 동반질환 (ADHD/강박장애 등) - 꼬망세 2010년 1월호

사랑샘터
2009/12/30 7222
103
  트랜스 포머(내가 가장 가지고 싶은 장난감)

사랑샘터
2008/03/10 6038
102
  체벌 부작용에 대해서-소아정신과

사랑샘터
2007/06/24 7188
101
  지진·태풍 무서워하는 아이, 어떻게 말해줘야 할까요 - 소아정신과

사랑샘터소아정신과/A
2016/10/07 4454
100
  중독에 대한 이해 -정신과

사랑샘터
2014/12/17 4567
99
  주가하락 등 경기침체에 직장인 92% 불면증-메디칼 투데이 2008년 12월 29일자

사랑샘터
2008/12/30 7037
98
  정신질환자 취업·보험가입 길 열린다 - 신경정신과

사랑샘터
2009/12/08 5964
97
  정신과 진료와 보험 가입(대한신경정신의학회)

사랑샘터
2010/02/10 7511
96
  정신과 진료 받으면 민간 보험 가입이 될까? - 메디칼 투데이 2009년 3월 31일자

사랑샘터
2009/03/31 9976
95
  정신과 의사의 영화 인사이드 아웃 관람하기-소아정신과/ADHD

사랑샘터
2015/07/20 7312
94
  정신과 의사의 꿈 해몽II-소아정신과/ADHD

사랑샘터소아정신과/A
2016/09/09 4300
93
  정신과 의사의 꿈 해몽-소아정신과?ADHD

사랑샘터
2015/01/27 5947
92
  정신과 약물에 대한 잘못된 편견(정신과 약물 중독성에 대해서)-정신과

사랑샘터
2008/03/18 7405
1 [2][3][4][5][6]

Copyright 1999-2023 Zeroboard / skin by section p